기후위기 극복을 위한 생활 속 환경보호 실천도를 어떻게 높일 수 있을까?

이하은
2020-12-09
조회수 93



1. 대화 개요

 - 주제 : 기후위기 극복을 위해 생활 속에서 실천할 수 있는 것 

 - 일시 : 2020.12.09

 - 장소 : 대전시 유성구 대학로 195-1

 - 참여자 : 이하은, 송유미 



2. 어떤 대화를 나누었나요?(자유롭게 작성)


1. 기후위기에 대한 화제성에 비해 떨어지는 사람들의 생활실천도 

-최근 기후위기가 대두되면서 사람들의 관심은 높아졌지만, 높아진 관심에 비해 실천도는 떨어지는 것 같음

-환경보호의 중요성을 알지만 바쁜 생활 탓인지 지속적인 일회용품 사용이 늘고 있음


2. 왜 사람들은 관심에 비해 생활 속에서 실천하지 않을까

-사람들이 환경보호라고 하면 거창하게 생각하고 부담을 느끼는 것 같다

-사람들이 작은 불편함을 감수하기에는 일회용품 사용에 큰 편리함을 느끼고 있음

-코로나 시대가 오면서 일회용품 사용이 늘어남
언택트 시대로 인해 제로 플라스틱을 지향하던 까페들도 다시 일회용품을 사용하고 있음
수능 가림막 등 코로나로 인해 불필요한 일회용품 사용이 생김
배달음식, 온라인 쇼핑 등의 증가로 일회용품 및 배송박스 사용이 늘어남

-분리수거를 해도 제대로 된 분리수거 방법을 모르는 사람들이 많음
흐르는 물에 헹궈서 버리거나 닦지 않는 등 깨끗이닦아서 버리는 사람들이 적음
플라스틱의 종류도 잘 모르는 사람들이 많아 재대로 된 분리 수거가 이뤄지지 않음

-정부 및 기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이 부족함

3. 어떻게 하면 생활 속에서 사람들이 쉽게 실천할 수 있을까

-라벨지 없는 착한 생수통과 같은 제품들이 많이 나왔으면 좋겠다
최근 라벨지 없이 통에 음각으로 브랜드 명을 새긴 착한 생수병이 나와서 화제가 되었다. 생수통 뿐만이 아닌 다른 생필품들도 친환경적인 패키지로 나오면 좋을 것 같다. 예를 들어, 리필이 되는 샴푸로 해서 각 주거지 마다 샴푸통만 들고가면 샴푸를 리필할 수 있는 샴푸 자판기가 있으면 좋겠다. 샴푸같은 경우에는 속의 내용물까지 깨끗이 세척을 해야해서 재활용이 안 되고 소각되는 경우가 많은 데 이렇게 하면 소각되어지는 샴푸통을 줄이는 데에 도움이 될 것 같다. 이와 같은 경우로 치약도 들 수 있겠다. 치약은 대표적으로 소각되는 생필품인데 치약을 재활용이 되는 패키지로 만들어 최대한 소각되는 일이 없었으면 한다.
또한 최근에 한 화장품 업체에서 고무패킹만 갈아 끼우면 화장품 통을 재활용 할 수 있는 친환경적인 패키지를 개발했는데, 이런 친환경 용가를 소주병처럼 기업들끼리 약속해서 통일하면 좋을 것 같다. 소주병이 재활용아 잘 되는 대표적인 용기 중 하나인데, 생필품 중 하나인 화장품의 용기를 통일하면 버려지는 플라스틱 용기들을 줄일 수 있을 것 같다.

-정부 및 기업들의 적극적인 지원이 필요하다
최근의 환경문제는 개인이 실천해서 해결하기에는 많은 한계점이 보인다. 위의 내용과 같이 착한 생수병 등 기업들끼리 약속하여 재활용이 편리하게 만들어야 한다. 또한 정부에서는 어릴 때부터 적극적인 재활용에 대한 교육을 지원해야 한다. 위에서 말한 것과 같이 사람들이 제대로 된 분리수거 방법을 몰라서 재활용이 되어지는 확률이 현저히 낮아지고 있다. 교육에 재활용 교육을 의무화하여 사람들이 의식적으로 제대로 된 분리수거를 실천할 수 있도록 해야한다.
전기차나 수소차 사용 등 친환경 적인 자동차에 대한 이슈가 많아지고 정부에서도 지원을 한다도 했지만, 현실에서는 전기차 충전소가 주유소 보다 아주 적다. 그 이유를 들어보니 충전소들은 수익이 적어 업자들이 세우지 않는다고 한다. 이에 대한 정부의 자원이나 해결책이 필요해 보인다.
 

결론적으로는 생활 속에서의 실천을 높이기 위해서는 정부 및 기업의 적극적인 자세가 가장 중요하다고 본다. 일상생활에서 사용하는 물건들이 친환경적인 제품들이면, 사람들의 인식도 환경보호가 거창하고 부담스러운 것이 아닌 쉽게 실천할 수 있다고 생각할 수 있을 것이다. 또한 개개인 적으로도 약간의 불편함은 감수하면서 생활 하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본다. 편한 일회용품 사용에 길들여져 있는 태도를 버리고 조금 불편하지만 텀블러, 장바구니,도시락 등 개인 물품을 사용하는 등의 노력이 필요하다. 



*대화내용의 녹음 또는 녹화 파일을 아래 메일로 보내주세요:)

- 이메일 :  jjh@planin.kr 

  • 주 소. 34863 대전광역시 중구 중앙로 101, 옛 충남도청 2층 대전사회혁신센터 
  • Tel. 070-4946-8779 | Email. sinn2020dj@gmail.com 
  • COPYRIGHT(C) 사회혁신한마당 씬(SINN)2020@Daejeon. ALL RIGHTS RESERVED.